역사/문화

한려수도의 해양관광도시! 거제

기념물

  • 오량성
  • 오량성
  • 오량성
  • 오량성
이미지 이동정지

오량성

  • 지정번호

    경상남도 기념물 제109호

  • 지정일

    1991년 12월 23일

  • 소재지

    거제시 사등면 오량리 1300-6 일원

  • 종류/분류

    성곽

  • 규모

    45,632㎡

* 경상남도 기념물 제109호
이 곳 오량은 거제의 관문으로서 고려시대에 역이 있던 곳이다. 이 역은 고려 말에 일시 폐지되었지만, 1425년(세종 7)에 다시 복원되었으며, 1500년(연산군 6)에는 역을 보호하기 위해 작은 성을 쌓았다고 한다. 그런데 무신정변(1170)으로 왕위에서 쫓겨난 의종(毅宗)이 한 때 군사들과 함께 이 성에 머물다가 뒷산 정상에 있는 둔덕기성(屯德岐城)으로 피신하였다고 한다. 이로 미루어 애초에 이곳에는 고려시대에 오량성을 보호하기 위한 전초성이 있었을 것으로 추정되며, 조선 연산군때 보를 설치하면서 다시 쌓았던 것 같다. 오량성은 그 구조상으로 볼 때 조선 전기 읍성 형태를 띠고 있으며 성을 쌓은 방법은 지면에 자갈을 깔아 다진 다음 큰 돌로 받침돌을 쌓고, 그 위에 차츰 작은 돌을 쌓아 올린 형태로 가까운 곳에 있는 사등성을 쌓은 방법과 유사하다. 성의 둘레는 1,172m, 높이 2,61m, 폭 5m 이며, 성문은 사방 네 곳에 있었다. 성은 거의 무너져서 남쪽과 북쪽만 일부 남아 있다. 남아 있는 흔적으로 볼 때 서쪽 문이 정문이었던 것으로 추정된다. 성 밖에는 적이 성으로 쉽게 접근하지 못하게 도랑을 팠다. 현재 성안에는 마을이 들어서 있고, 성 밖은 경지로 이용되고 있으며, 남아 있는 동문과 북문은 성의 안과 밖을 연결하는 마을의 출입구로 이용되고 있다.
여기를 방문하셨다면, 여러분의 여행후기 사진을 등록해주세요
11
  • 담당부서 : 관광국 문화예술과 문화재팀 
  • 담당자 : 이진욱
  • 연락처 : 055-639-3404

최종수정일 : 2018-01-19

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?